종합뉴스GA
자회사형 GA 소속 설계사 늘면 뭐하나이익규모는 줄고 적자는 여전… 방안 마련 필요
신영욱 기자  |  ssinyr@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0  09:06:1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보험매일=신영욱 기자] 보험사들이 운영하는 판매자회사(자회사형 GA) 소속 설계사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보험대리점 공시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보험사 판매자회사 소속 설계사는 1만 1,256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도의 1만 744명과 비교하면 4.77%(512명) 증가한 수치이다.

◇생보 판매자회사 설계사 전년비 4.50% 늘어

지난 2019년 말 기준 생명보험사가 운영하는 판매자회사 소속 설계사는 전년도의 4,756명 대비 4.50%(214명) 증가한 4,970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보험사 운영하는 판매자회사 소속의 전체 설계사의 44.15%에 해당하는 수치이다.

업체별로 살펴봤을 때, 가장 많은 설계사를 보유한 곳은 삼성생명의 삼성생명 금융서비스이다. 삼성생명 금융서비스 소속의 설계사는 1,797명으로 나타났다. 삼성생명 금융서비스의 설계사 수는 전년도와 비교해 4.60%(79명) 증가했다. 설계사 인원만을 헤아린 수치로, 설계사 업무를 맡고 있지는 않지만, 보험 판매자격이 있는 인원 47명까지 모두 합산하면 총 1,844명에 달한다.

이어서 많은 설계사 수를 기록한 곳은 991명을 보유한 한화생명의 한화라이프에셋이었다. 한화라이프에셋의 설계사는 전년도의 876명과 비교해 13.13%(115명) 늘어났다. 또 설계사 외 판매자격이 있는 인원은 65명으로, 이들까지 합산할 시 총 1,056명의 인원이 보험 판매가 가능한 것으로 나타났다.

판매자회사 성공 신화를 써 내려가고 있는 메트라이프 금융서비스는 800명의 설계사를 보유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전년도의 606명 대비 32.01%(194명) 증가한 수치이다. 설계사 외 판매 가능 인원은 42명으로, 총 842명이 보험을 판매할 수 있다.

지난해 1월 출범한 ABL생명의 판매자회사 ABA금융서비스는 539명으로 생보 판매자회사 중 네 번째로 많은 설계사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기타 판매자격이 있는 인원은 27명으로, 보험 판매가 가능한 인원은 총 566명으로 확인됐다.

지난 2013년 라이나생명의 100% 지분투자로 설립되었으나, 지난 2016년 지배구조 변경을 통해 시그나 코리아의 자회사가 된 라이나 금융서비스의 설계사 수는 321명이다. 라이나 금융서비스의 설계사 수는 전년도의 948명과 비교했을 때 66.14%(627명)라는 급감을 기록했다. 설계사 업무를 맡고 있지는 않지만, 보험 판매자격이 있는 인원은 22명으로, 총 343명의 보험 판매가 가능하다.

이밖에 다른 판매자회사들의 설계수 수는 ▲한화금융에셋 288명 ▲미래에셋생명금융서비스 234명 순이다. 이들은 각각 22.79%(85명), 0.43%(1명)의 설계사 수 감소를 기록했다. 또 설계사 외 판매자격 보유 인원까지 합산한 보험 판매 가능 인원은 각각 305명과 243명으로 나타났다.

◇손보는 4.98% 증가

같은 기간 손보사들이 운영하는 판매자회사는 4곳의 설계사 수는 6,286명으로 전년도의 5,988명과 비교해 4.98%(298명) 늘었다.

설계사 수가 가장 많은 판매자회사는 삼성화재의 삼성화재 금융서비스로 확인됐다. 삼성화재 금융서비스의 설계사는 2,380명으로, 전년도의 2,098명 대비 13.44%(282명) 증가했다. 설계사 외 판매자격이 있는 31명까지 합산하면, 보험 판매가 가능한 인원은 총 2,411명에 달한다.

이어서 2,168명의 DB 금융서비스가 두 번째로 많은 설계사 수를 자랑했다. 다만, DB 금융서비스의 설계사 수는 전년도의 2,224명과 비교하면 2.52%(56명)의 감소가 발생했다. 또 설계사 외 판매 가능 인원은 35명으로, 총 2,203명이 보험을 판매할 수 있다. DB 금융서비스는 DB MnS를 모회사를 두고 있으며, DB MnS는 DB손보의 판매자회사이다.

이어서 많은 설계사 수를 기록한 곳은 870명을 보유한 DB손보의 DB MnS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9.30%(74명) 증가한 수치다. 설계사 외 자격 보유 인원 29명까지 합산하면, 총 899명의 보험 판매가 가능하다.

AIG손보의 판매자회사 AIG어드바이저는 전년비 0.23%(2명) 감소한 868명의 설계사를 보유한 것으로 확인됐다. 설계사 외 인원은 47명으로, 총 915명의 보험 판매가 가능한 상태다.

업계 한 관계자는 "소속 설계사가 늘기는 했지만, 판매자회사 중 다수가 이익규모 감소나 적자를 경험하고 있어 만족하는 곳은 드물 것 같다"며 "때문에 설계사 조직 규모 외에도 수익 개선에 대한 방안 마련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신영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보험민원 대행업체 성행…관리·감독 사각지대
2
맹견 소유자 책임보험 상품, 하반기 나온다
3
21대 국회 개원 ‘코앞’ 여야 추진 보험공약
4
인카금융, WI보험 만든다…"GI보다 보장범위 확대"
5
손보사 GA채널, 전속조직 따라잡기 ‘역부족’
6
실손보험 사라지면 누구 손해일까
7
사상 최저 기준금리, 궁지 몰린 보험사
8
삼성생명, 암입원비 지급권고 수용 '꼴찌'
9
생보사 GA채널 ‘춘추전국시대’
10
음주·뺑소니 사고 부담금 400만→1억5천400만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일자 : 2007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