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보험일반
"2030은 내걱정, 5060은 가족걱정…자녀·손주위한 지출도 많아"한화생명 빅데이터 분석…"50∼60대, 은퇴준비도 '스스로'"
임근식 기자  |  noljigong@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07  16:51: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보험매일=임근식 기자] 은퇴 시기를 전후한 50∼60대는 주로 '가족'을 걱정하며, 이들은 자녀뿐 아니라 손주를 위한 경제적 부담까지 크게 지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한화생명이 7일 주요 인터넷 카페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의 게시물 약 20만건(2017년 8월∼2018년 11월)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50∼60대의 게시물 중 가족을 주제로 한 비중은 18.6%로 20∼30대(3.2%)보다 컸다.

50∼60대는 게시물에서 주로 가족, 자식, 미래, 일자리, 노후 등 가족의 일을 걱정한 반면, 20∼30대는 직장, 사랑, 친구, 야근 등 자신을 둘러싼 걱정이 많았다고 한화생명은 분석했다.

50∼60대의 '가족 걱정'은 지출 행태에서도 엿보였다.

한화생명이 한 대형 카드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50대의 자녀 관련 카드지출은 등록금(23.7%)과 학원(23.1%) 위주, 60대는 유치원(25.7%)과 학원(18.9%) 위주였다.

한화생명 공소민 빅데이터팀장은 "50대에 자녀의 졸업 등으로 등록금과 학원 비용이 감소할까 싶으면, 60대 들어 손자녀의 유치원비를 감당해야 하는 현실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이는 인형, 완구, 아동 자전거 등 어린이용품에 대한 카드 지출액이 40대(월 7만3천원)나 50대(7만5천원)보다 60대(8만2천원)가 더 많다는 통계청 사회조사에서도 엿볼 수 있다고 공 팀장은 전했다.

통계청 조사에서 50∼60대가 '자녀와 동거하는 이유'에 대해 손자녀 양육 때문이라고 답변한 비율은 2007년 13%에서 2017년 35%로 약 3배가 됐다.

한화생명이 고객 500만명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저축보험 평균 월납 보험료는 50∼60대가 49만4천원으로 30∼40대 35만4천원보다 14만원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소득 대비 납입 비율도 50∼60대(6.7%)가 30∼40대(5.4%)보다 높았다.

공 팀장은 "자녀, 손자녀까지 걱정하는 50∼60대가 은퇴 후 준비도 스스로 하려는 경향을 보인다"며 "자녀에게 짐이 되지 않으려는 생각이 많아진 것"이라고 해석했다.

실제로 부모 부양에 대한 통계청의 2008년 조사에선 '스스로 해결해야 한다'는 50∼60대의 응답 비중이 15.4%였지만, 2018년 조사에선 21.3%로 커졌다.

50∼60대는 의료비 부담도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화생명 50∼60대 고객의 1인당 평균 실손보험금 지급액은 2013년 77만7천원에서 2018년 94만5천원으로 21.6% 증가했다. 입원은 130만원에서 177만원으로, 통원은 27만4천원에서 40만2천원으로 각각 늘었다.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아침 출근 시 음주농도 계산
2
자동차 침수사고 7∼8월에 60% 발생…대당 830만원 피해
3
삼성화재, LG화학에 'ESS 화재' 구상권 청구 소송
4
GA? 메리츠화재? 뭣 때문에 삼성화재가…
5
보험설계사 등 특고지침 혜택받는 길 열린다
6
교보생명, 헬스케어 플랫폼 비즈니스 진출
7
대형 손보사도 GA채널에 힘 싣는다
8
'침수 중고차' 속지 않으려면…"'카히스토리'서 확인해보세요"
9
[GA 순회교육 지상중계] ①보험모집질서 위반
10
DB손보, 업계최초 펫테크 적용 ’프로미반려동물보험’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일자 : 2007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