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상품
메리츠화재, 보험료 납입면제 사유 확대한 건강보험 출시
이흔 기자  |  xionmi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01  11:07: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보험매일=이흔 기자] 메리츠화재는 보험료 납입면제 사유를 업계 최고 수준으로 확대한 갱신형 종합보험 '(무) 메리츠 The오래가는건강보험1802'를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 보험은 암,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50% 이상 후유장해 이외에 만성 당뇨합병증, 만성 신장병, 루게릭, 파킨슨 등 15가지로 진단받을 경우 보험료 납입을 면제해주는 상품이다.

통상 보험상품의 보험료 납입면제 사유는 암,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등 5가지에 그친다.

   
▲ [사진제공=메리츠화재]

 이 보험은 갱신형 상품임에도 납입면제가 된 후 추가로 갱신보험료를 내지 않아도 100세까지 기존 보장내용이 유지된다.

갱신형 상품은 납입면제가 되더라도 갱신 시기 보험료가 오르면 인상된 부분의 보험료는 내야 한다.

이번 보험은 갱신주기를 10년, 15년, 20년 이외에 30년까지 확대해 장기간 보험료 인상 없이 보장을 받을 수 있게 했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이 상품은 고령화 추세를 반영해 보험료 납입면제를 업계 최고 수준으로 확대하고, 30년 갱신주기를 신설해 보험료 납입의 안정성을 강화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메리츠화재, GA채널 힘 빠졌나
2
안 팔리는 풍수해보험 다 뜯어 고친다
3
보통 사람들의 보험사기...'꾀병환자 천국'
4
보험사 공시이율 ‘털썩’
5
코로나19로 재택근무 확대, ‘사이버보험’ 중요성↑
6
보험업계, 올해 1분기 '배타적사용권' 5건 획득
7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사장 총보수 210억원…금융권 1위
8
교권침해 보험 관심 커졌지만…가입자 차별 논란
9
교보생명 "주주 분쟁 장기화로 손해"…딜로이트 고발
10
메가 신임공동대표에 김성택 단장 선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일자 : 2007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