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보험일반
교보생명, 임팩트업 3기 데모데이… 스타트업 5곳 성과 공유컨설팅, 투자 통해 성장 기회 제공, 미래세대 위한 사회적 가치 창출 앞장
신영욱 기자  |  ssinyr@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2.17  09:20: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보험매일=신영욱 기자] 교보생명은 서울 종로구 생명보험교육문화센터에서 ‘2020 세상에 임팩트를 더하자, 업(UP)’(이하 임팩트업) 선발 5개 기업과 데모데이(Demo Day)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임팩트업'은 아동·청소년 등 미래세대 취약계층을 위해 교육, 환경, 복지 등 분야에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는 프로젝트다.

교보생명은 지난 2018년부터 재단법인 홍합밸리와 손잡고 디지털이 결합된 새로운 사회공헌모델인 ‘임팩트업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국내 기업이 청소년 육성을 위한 ICT 기반의 사회적 기업 발굴에 나선 것은 교보생명이 처음이다.

이번 데모데이는 임팩트업 3기 기업의 사업성과를 발표하고 향후 성장 계획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를 통해 임팩트기업이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돕고, 임팩트투자의 선순환 생태계를 활성화한다는 구상이다.

교보생명은 지난 2년간 ICT 기반의 디지털 제품과 서비스를 핵심사업으로 하는 8개 기업을 육성한 바 있다. 올해도 5개 임팩트기업을 선발해 코워킹스페이스 지원, 사업비 투자부터 법무, 회계, IR, 마케팅 등 전문가 멘토링과 교육·네트워킹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5개 스타트업의 액셀러레이팅 결과물은 데모데이를 통해 공개됐다.

데모데이 우승은 ‘나스크’가 차지했다. '나스크'는 ICT를 활용한 어린이 스마트 통학 안심 솔루션을 선보여 호평 받았다. 

이어 장내 미생물 유전자 기반 유·아동 발달장애인 건강식을 소개한 ‘㈜진원온원’이 최우수상을, 아동·청소년 대상 게임화(Gamification) 기반 영어학습 플랫폼을 소개한 ‘캐치잇플레이’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엠플레어’는 아동 대상 온라인 창의력 교육 솔루션을 내놨으며, ‘나쁜기억지우개’는 Z세대 익명 고민나눔 메신저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임팩트업은 기존 사회공헌 프레임을 혁신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다른 대기업들의 벤치마킹 대상이 되고 있다. 교보생명은 스타트업 육성을 통해 선보인 제품과 서비스를 미래세대에게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차경식 교보생명 교보다솜이지원센터장은 “임팩트업은 스타트업에 실질적인 컨설팅과 투자를 통해 성장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며 “이를 통해 미래세대를 위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 힘쓰고 임팩트투자의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사진제공=교보생명)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신영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라이나생명 광주 TM센터 코로나19 집단감염 발생
2
미래에셋생명 ‘제판분리·임단협’ 분쟁 마무리
3
GA 금융당국 제재 건수 대폭 증가
4
車사고 경상 환자, 본인 과실이면 치료비는 본인 보험으로
5
글로벌금융판매, '희망나눔 사랑의 후원금 전달식' 진행
6
보험사 CEO, 임기만료 코앞…연임·교체 ‘촉각’
7
보험사·가족 '사칭' 범죄에 업계 골머리
8
한화손보, 자회사 '캐롯손보' 매각 불발
9
교보생명, 금융당국 이어 공인회계사회에 진정서 제출
10
스포츠팀 폭력 몸살… 보험사 브랜드 이미지 '추락'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일자 : 2007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