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손해보험
김정남 DB손보 대표, 철탑산업훈장 수상보험업계 최초 품질경영분야서 산업훈장 수상 영예
김은주 기자  |  halojoo26@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1.20  09:52:2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보험매일=김은주 기자] DB손해보험은 대표이사 김정남 부회장이 지난 19일 코엑스에서 열린 제46회 국가품질경영대회에서 도전, 혁신, 소통의 혁신으로 보험서비스 품질혁신에 기여한 공로로 보험업계 최초로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이 대회는 제조 및 서비스 산업에서 품질향상, 원가절감, 생산성 향상 등 탁월한 품질경영 활동으로 국가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유공자를 선정하여 매년 포상하고 있다.

김정남 대표는 DB손해보험의 전신인 한국자동차보험(주)에 사원으로 입사하여 41년간 근무하면서 CEO에 오른 샐러리맨의 꿈을 실현한 인물로, 현재 업계 최장수 CEO 이기도 하다.

2010년 DB손해보험(주) 대표이사로 취임하면서 ‘고객과 함께 행복한 사회를 추구하는 글로벌 보험금융그룹’ 이라는 새로운 비전을 선포하고, 고객에게 최고 품질의 상품과 서비스 제공을 위해 전사적인 품질혁신 활동을 전개했다.

이에 취임 당시 보유고객 530만명에서 2020년 현재 1,000만명으로 1.9배, 매출 6조원에서 13.7조원으로 2.3배, 총자산 10조원에서 43.7조원으로 4.3배를 성장시키는 성과를 보이고 있다.

DB손해보험은 1984년 미국령 괌지점 개설 이래, 현재 뉴욕, 캘리포니아, 하와이 등 미주 4개 지점을 거점으로 오하이오와 인디애나, 펜실베니아, 텍사스에서도 사업면허를 확보하여 미주지역 사업을 확장시키고 있다. 

또한 2013년에는 중국 충칭 안청보험사와 전략적 지분투자를 통해 협력사업을 진행하고 있고, 2015년 국내보험사 최초로 베트남 PTI사를 인수하여 경영에 참여하면서 최근 5년간 131.3%라는 매출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2019년에는 괌, 사이판, 파푸어뉴기니 기반의 현지보험사를 인수하였고, 인도네시아, 라오스, 미얀마 등 동남아에 현지사무소를 운영함으로써 환태평양 지역에서의 DB손해보험의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DB손해보험의 품질혁신의 역사는 ‘최초’라는 타이틀과 함께 한다. 2013년부터 6년간 국내 손해보험사 최초로 DJSI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세계 최고 등급을 획득하였고, 2015년에는 국가품질대상을 수상하여 손해보험 업계의 위상을 높였다.

2016년에는 금융서비스업 분야 최초로 국가품질명장을 2년 연속 배출하고, 2017년부터 2020년까지 전국품질분임조대회에서 금상 6개, 은상 2개, 동상 1개를 수상하여 금융서비스 분야에서 획기적인 쾌거를 새로운 도약의 발판으로 삼아, 품질혁신을 주도하는 대표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다.

특히 김정남 대표이사는 소통을 강조한다. 고객과 소통을 위해 임원 및 부서장 100명과 함께 고객을 방문하여 고객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청취하는 ‘고객바로알기’ 행사를 매년 개최하고, 고객으로 구성된 소비자평가단을 10년째 운영하고 있다. 

고객의 모든 VOC는 1시간내 응대를 목표로 처리하고 있으며, 공감 VOC활동을 통해 고객불만 특성과 대응방법에 대해 전 임직원들이 공감하도록 하고 있다.

또한 임직원들의 솔직한 의견청취를 위해 취임 직후부터 ‘CEO와 통통통’이라는 프로그램을 현재까지 66회 이상 진행하여, 약 3,500여명의 임직원 및 파트너와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

DB손해보험 김정남 대표는 "‘금융서비스업계에서 품질경영의 역사를 개척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1천만 고객은 물론, 전 국민이 믿고 찾는 보험회사로서 창의적인 최고 품질의 고객서비스로 성원에 보답하도록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 (사진제공=DB손해보험)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삼성생명 중징계 임박?… 보험업계 예측과 우려는
2
'1200% 룰' 적용두고 보험사·GA 온도차
3
내년 3월 미래에셋생명 전속채널 분리 검토
4
보험사, 1200%룰 적용 첫 수수료 공개 ‘눈치싸움’
5
코로나 재확산에 보험업계 ‘비상’ 재택근무 확대
6
금융위, 보험업법 시행령 개정… 달라지는 점은
7
진화하는 보험사기…방지·적발 기법 고도화 필요성↑
8
車보험 손해율 개선, 코로나19 반짝 효과
9
생보업계, 초저금리 보릿고개 장기화
10
손보사 GA채널, 현대해상·KB손보 '버팀목'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일자 : 2007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