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경제종합
네이버, 금융플랫폼 사업 진출 선언…'네이버파이낸셜' 설립대출·보험·투자 등 종합 금융…"中 알리페이처럼 생태계 구축·플랫폼 진화"
이흔 기자  |  xionmi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25  11:20: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보험매일=이흔 기자] 네이버가 금융 플랫폼 사업 진출을 선언했다.

네이버는 오는 11월 사내독립기업(CIC) '네이버페이'를 분사해 '네이버 파이낸셜'(가칭)'을 설립한다고 24일 밝혔다.

네이버파이낸셜은 네이버페이가 하던 기존 간편결제 사업을 넘어 대출·보험·투자 등을 모두 다루는 종합 금융 플랫폼으로 진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네이버 한 관계자는 "중국 알리페이가 상거래에서 시작해 자체 생태계를 구축한 다음 금융 플랫폼으로 커진 것을 떠올리면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페이 결제자 수가 최근 월 1천만명을 넘긴 것이 종합 금융 사업 진출의 디딤돌이 됐다. 적극적 이용자층을 기반으로 카카오페이·페이코 등 여타 IT 기반 핀테크와 궤가 다른 서비스를 할 수 있다는 판단이다.

회사 측은 "결제는 송금과 달리 사용자가 상품을 소비하며 돈을 내는 고(高)관여 행위"라며 "금융 영역으로 더 쉽고 재미있게 연결해 사용자들이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혁신적인 시도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만 네이버는 인터넷 은행 사업에는 여전히 진출할 계획이 없다는 입장이다.

네이버파이낸셜은 사업 초반에 필요한 '실탄 공급'을 위해 전략적 파트너인 미래에셋으로부터 5천억원 이상을 투자받을 예정이다.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설계사 50명만...현대해상 GA 채용 설설설(說)
2
메가리치, 창립 이래 최고 실적 달성
3
생보사 GA채널, 신흥강자가 점령
4
개별공시지가 '공개' 올해 땅값 오른 보험사는
5
GA 관여 일반보험 수수료체계 개편 카드 만지작
6
가성비 '굿' 2030 어린이보험 가입에 눈길
7
금감원 FSS SPEAKS 외화보험 현안 화두로
8
‘선 넘지마’...금감원, 종신리모델링 소비자 경보
9
순위 변동 잦았던 장기인보험 시장… 1분기 실적은 ‘답보’
10
금감원, 종신보험 리모델링 주의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일자 : 2007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