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손해보험
작년 불법주정차 연계 교통사고 8만6천건…인명피해 7천650명물적피해 2천억원대…"오후 5∼7시 퇴근시간대에 가장 취약"
이흔 기자  |  xionmi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6  00:25:4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보험매일=이흔 기자] 지난해 불법 주·정차와 연계해 발생한 자동차 사고가 8만6천건에 육박하며 이로 인한 인명피해는 7천600여명을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는 보험개발원에 의뢰해 손해보험사에서 제공한 2018년 교통사고 기록(보험사에 신고돼 현장출동 인력이 보험금 지급처리 목적으로 남긴 기록)을 분석한 결과 불법 주정차와 관련된 사고가 총 8만5천854건이었다고 15일 밝혔다.

이로 인한 인적 피해는 사망 16명, 부상 7천633명 등 총 7천649명에 달했다. 또 물적 피해(차량 피해)는 총 8만5천739대로, 금액으로는 차량수리비 1천108억원과 보험금 991억원 등 2천99억원으로 집계됐다.

인명피해를 지역별로 보면 광역자치단체 가운데 경기도가 1천806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758명), 부산(529명), 인천(485명), 경남(465명)이 뒤를 이었다.

기초자치단체 중에서는 충북 청주시(188명), 전북 전주시(180명), 경기 안산시(174명), 광주 광산구(155명), 경기 수원시(151명) 등지에서 불법 주정차 관련 사고의 인명피해가 많이 발생했다.

인구 10만명당 인명피해는 평균 15명이었다. 지역별로는 광주광역시(32명), 전북(23명), 제주(22명), 전남(21명), 대전(21명) 등의 순으로 많았다.

자동차보험 가입 대수 1만대 당 사고차량 수는 전국 평균 38대였으며 광주광역시(54대), 부산시(53대), 제주(52대), 대구(51대), 전북(44대) 등이 평균을 웃돌았다.

연령대별 인명피해는 주요 운전자층인 20∼50대가 5천846명으로 전체의 76.4%를 차지했고 60대 이상 고령자(1천114명)도 14.6%에 달했다. 어린이는 515명(6.7%), 청소년은 174명(2.3%)으로 집계됐다.

불법 주정차 교통사고는 낮 12시에서 오후 7시 사이에 집중적으로 발생했다. 인명피해의 49.4%(3779명)와 차량 피해의 50.2%(4만3천41대)가 이 시간대에 몰려있었다.

세부 시간대별로는 퇴근시간대인 오후 5시∼7시가 가장 취약했다.

오후 6시∼오후 7시에 발생한 인명피해와 차량 피해가 각각 전체의 7.9%로 가장 높았고 오후 5시∼6시도 인명피해 7.7%, 차량 피해 7.4%로 나타났다.

또 출근시간대인 오전 8∼9시에도 인명피해의 5.3%와 차량 피해의 5.6%가 발생해 바로 직전 시간대(인명피해 2.6%, 차량 피해 3.0%)에 비해 사고가 가파르게 증가했다.

이번 조사를 수행한 장재일 보험개발원 팀장은 "이번 조사는 보험사에 접수된 사고기록만 분석한 것으로 합의 등으로 보험사에 접수되지 않은 건을 합치면 실제 사고 건수는 더 많을 수 있다"고 말했다.

행정안전부는 이 같은 피해를 가져오는 불법 주정차 관행을 없애고자 지난달 17일부터 4대 절대 금지 구역(소화전 주변 5m 이내, 교차로 모퉁이 5m 이내, 버스정류소 10m 이내, 횡단보도)에서 빚어진 불법 주정차에 대해 '안전신문고' 등을 통한 주민 신고를 받고 있다.

류희인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그간 일부 지방자치단체에서 불법 주정차 단속을 유예하기도 했지만 4대 주정차 금지구역은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를 두지 않고 비워두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자동차 침수사고 7∼8월에 60% 발생…대당 830만원 피해
2
삼성화재, LG화학에 'ESS 화재' 구상권 청구 소송
3
인카금융서비스, 기업형 GA 최초 설계사 1만 명 돌파
4
가입금액 낮춘다는 손보업계, 이번엔 정말?
5
보험설계사 등 특고지침 혜택받는 길 열린다
6
대형 손보사도 GA채널에 힘 싣는다
7
자동차보험료 인상 효과 ‘톡톡’ 문제는 손해율
8
차 사고 보험금 계산에 군복무기간 산입
9
생보업계 "뇌혈관질환 비용부담↑…민영보험 가입 필요"
10
[손보사 GA채널 매출 추이 분석] ⓷현대해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일자 : 2012. 9. 7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