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보험정책
금감원 조직개편, 15개팀 줄여…검사·조사팀 통폐합
이흔 기자  |  xionmi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09  17:52: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보험매일=이흔 기자) 금융감독원이 조직개편을 통해 팀 15개를 줄였다.

금감원은 18개 팀을 폐지하고 3개 팀을 신설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에 따라 금감원 조직은 60개 국·실 298개 팀 체제에서 60개 국·실 283개 팀으로 달라졌다.

금감원은 지난달 공공기관으로 지정되지 않는 조건으로 5년 안에 팀장급인 3급 이상 상위직급 비중을 현재 43%에서 35%로 줄이기로 했다.

이번 팀 감축도 상위직급을 줄이기 위한 하나의 방안이다.

금감원은 검사·조사부서 내 소규모 팀을 통폐합하는 방식으로 팀 수를 줄였다.

대신 검사·조사부서 정원은 13명 늘렸다. 전문실무인력 비중을 높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조직개편으로 팀을 줄이는 상황에서도 핀테크와 자본시장 조직은 확대했다.

우선 IT·핀테크 전략국 내에 디지털 금융감독팀을 신설하고 핀테크지원실을 핀테크혁신실로 재편했다.

핀테크혁신실은 금융사 등의 준법성 향상을 위한 레그테크(RegTech·IT 기술을 활용한 금융규제 준수)와 소비자 보호 강화를 위한 섭테크(SupTech·최신 기술을 활용한 금융감독) 등 혁신금융서비스를 지원한다.

또 혁신·모험기업 지원을 위해 자본시장감독국에 투자금융팀을 신설했다.

금융감독연구센터는 거시건전성 감독국으로 재편하면서 1개 팀을 신설하고 2개 팀은 폐지했다.

이 밖에 국제협력국장이 금융중심지지원센터를 통할하도록 하고 서민·중소기업지원실은 포용금융실로 재편했다.


 

[보험매일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finsnews)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손보사 GA시책 눈치보기 없었다
2
생보사 GA 시책규모 갈수록 커진다
3
금감원 보험금 늑장 지급한 손보사 무더기 제재
4
리치앤코, 설계사 1인당 생산성 ‘최고’
5
은행계 생보사 M&A ‘전국시대’
6
작년 보험사 실적 부진…손보사, 손해율 직격탄
7
건강관리형 보험상품 혜택…'3만원 상한' 없앤다
8
임기만료 앞둔 CEO…연임 여부에 ‘촉각’
9
오렌지라이프 ‘치매간병보험’ 출시
10
DB손해보험 '처음약속100세까지종합보험'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