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GA
손보, GA 설계사 시책 안착 분위기2개월 연속 200%대 유지…현대해상·DB손보·KB손보 시상 ‘동일’
임근식 기자  |  noljigong@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10  15:03: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보험매일=임근식 기자] 손해보험사 GA 소속설계사 시책이 2개월 연속 월납초회보험료 기준 200%대를 유지했다.

금융감독원이 GA 설계사 시책 지급률을 250% 초과하지 못하도록 한 권고효과가 지속되고 있다.

◇ 삼성화재, 현금 시상+여행 시상 제시
삼성화재는 10월 2주차까지 GA 소속 설계사 대상으로 인보험 전상품에 대해 월납초회보험료 4만원 달성 시 250%, 3주차부터는 200% 현금 시상한다.

이와 별도로 10월 한달간 인보험 30만원을 초과한 설계사에게는 동남아 여행권을 지급한다.

삼성화재는 재물보험 150~200%, 단체보험도 120% 현금 지원한다.

삼성화재는 13회차까지 계약 유지가 안되면 유지 구간별 차등 환수한다. 삼성화재의 GA 본사 시상은 인보험 월 매출의 200%다.

현대해상은 5일까지 인보험 매출의 200%를 시상한다. 재물보험은 상품 종류에 따라 100 ~150% 지급한다.

현대해상은 주력상품 5종에 대해 인수 조건을 완화하고 영업포인트를 제시했다. GA본사 시상은 월매출의 200%다.

DB손보는 10월 1주차 인보험 매출의 200%를 지급한다. 재물보험도 최고 200%까지 시상한다.

GA본사에는 인보험 월매출의 200%, 단체보험은 50% 시상한다.

KB손보는 10월 1주차 인보험 매출의 200%를 현금 지원한다. 재물보험 최고 200%, 단체보험은 120%다.

KB손보는 10월 GA 주력상품으로 ‘닥터플러스’, ‘더드림운전자’, ‘더드림간편보험’을 추천했다.

KB손보 GA본사 시상은 인보험 월매출의 200%다.

◇ 주력상품 영업포인트 제시
메리츠화재는 5일까지 인보험 매출의 200%를 지급하고 단체보험은 월매출의 100%를 시상한다. GA 본사에는 월매출의 200%를 지원한다.

메리츠화재는 담보 추가 상품의 판매를 권유했다.

한화손보는 10월 1주차 인보험 매출의 200%, 재물보험과 단체보험은 한달간매출의 각각 100%~120% 시상한다. GA 본사에는 200% 지급한다.

한화손보는 ‘한아름종합보험’, ‘굿밸런스종합보험’, ‘자녀보험’, ‘하얀미소치아보험’ 등 주력상품의 영업포인트도 제시했다.

흥국화재는 5일까지 인보험 전상품 매출의 250% 지급한다. 재물보험은 월매출의 70%를 시상한다. GA본사 시상은 200%다.

롯데손보는 5일까지 인보험 매출의 200%를 지급한다. 롯데손보는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 연속 20만원이상 달성 설계사에 해외여행 시책도 걸었다. GA 본사 시상은 200%다.

AIG손보은 ‘소문난 NEW 암보험’ 등 6개 인보험 상품 매출의 최대 450%를 지급한다. GA 본사 시상은 장기보험 월매출의 200%다.

AIG손보는 지난 8월부터 이달까지 3개월간 누계 실적을 평가한 후 최대 매출의 50%를 추가 시상한다. GA본사도 인보험 한달 매출의 200%를 지급한다.

MG손보 1주차 GA 소속설계사 인보험 매출의 100%를 지급하고 GA 본사에는 150% 지원한다.

[보험매일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finsnews)
< 저작권자 © 보험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부산지역 대형 GA, 영진에셋 매출 압도
2
보험사 판매자회사 설립 ‘미스터리’
3
2018 보험업계에는 무슨 일이 있었을까?
4
보험업계, 승환계약 근절 “이대로는 불가능”
5
[인사] 교보생명
6
치매보험도 인기…보험 사각지대 해소 ‘훈풍’
7
[인사] 한화손해보험
8
생보사 GA시책, 연말 겨냥 현금+물품까지
9
[공공의적? 손해사정사의 '사정' ①] 보험사와 운명공동체?
10
MG손보 기사회생 마지막 기회 ‘카운트다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44, 808호(도화동,진도빌딩)  |  대표전화 : 02-786-7991  |  팩스 : 02-786-799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아00428  |  등록일자 : 2007. 9. 6  |  발행인·편집인 : 이민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후
Copyright © 2011 보험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ins.co.kr